영화 ‘기생충’을 보고(#203)

in #busy2 years ago (edited)

요즘 한창 이야기되는 영화를 보았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칸 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아 유명하다.
기생충1.jpeg

모두가 백수로 살 길이 막막한 기택(송강호) 가족. 이 집 장남인 기우에게 친구가 고액 과외 자리를 연결시켜주면서 벌어지는, 두 가족 사이 사건을 다룬다.

영화는 굉장한 몰입도를 가진다. 몇 가지 어설픈 설정이 있지만 보는 내내 빨려들게 한다.

나는 사건 전개보다 왜 누가 어떻게 ‘기생충’인가에 초점을 두었다. 그 사전적인 뜻은 ‘사람이나 생물의 몸 안이나 밖에 붙어살면서 영양분을 빨아먹는 동물’이다. 이 점에서 영화는 많은 걸 생각하게 된다. 단순히 하류 인생이 상류층을 빨아먹고 사는 게 아님을.

이 영화에는 부자가 뜻밖에도 단순하면서 쉽게 믿는 걸로 나온다. 그들이 지닌 믿음이란 돈이나 인맥 또는 그 인맥에 근거한 정보다. 어쩌면 부자일수록 자신에 대한 믿음은 부족한 게 아닌가 싶다.

영화가 던지는 또 하나의 메타포는 ‘계단’이다. 영화에는 계단이 자주 그리고 다양하게 나온다. 부잣집으로 들어가는 계단, 반지하에 사는 기택네 계단. 부잣집 안에는 다시 이층 계단도 있지만 무엇보다 비밀 지하 계단도 있다.

이 계단은 신분 상승 이상의 메타포를 가진다. 올라가기도 어렵지만 굴러 떨어지는 것도 순간일 수 있음을 잘 보여준다. 신분 상승은 고사하고 목숨까지 왔다갔다 하니 말이다.

오랜만에 이미지가 선명하게 남는 충격의 영화였다.

aaronhong_banner.jpg

Sort:  

떠들썩할만한 이유가 있을거라 생각되요 ^^

이런 영화는 관객마다 다 다른 느낌을 줄 거 같아요^^

그렇군요. 꼭 봐야겠어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영화평 기대합니다

상류층과 하류의 대비되는 지점들을 찾아 보는 재미도 쏠쏠했던..
재미있게 보다가 어느 순간 찝찝한 느낌도 들고 (좋은 의미로.. ㅎ )

살인 장면은 좀 찜찜하더군요

요즘 황금종려상 수상으로 매우 핫한 봉준호 감독의 작품이네요.
관심 많이 가는 작품입니다.^^

보시면 감상평도^^

안녕하세요 @kimkwanghwa님,

요근래 가장 핫한 영화 ‘기생충’ 리뷰를 잘 보았습니다.
저는 아직 영화를 보지 못했는데요, @kimkwanghwa님을 충격에 빠뜨린 반전이 궁금하네요 :) 말씀해주신 ‘계단’과 ‘기생충’이 가진 메타포가 무엇일지 찾아가면서 영화를 보겠습니다 !

리뷰에 대한 보답으로 저희 블루바이칼에서 full 보팅을 해드렸습니다.
@kimkwanghwa님이 공유해주실 다음 영화 리뷰를 기대하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블루바이칼 드림
https://www.bluebaikal.io/kr


Image of Blue Baikal Logo

✬ 블루바이칼 컨테스트에 참여하고 보상을 받아가세요! :) ✬
✬ --- 블루바이칼 바로가기 --- ✬

고맙습니다 블루바이칼님

Congratulations @kimkwanghwa!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published a post every day of the week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ㅎㅎ
광화님~!! 6월 5일날 AAA라고 새로운 스팀기반 블로그가 생깁니다.
테이스팀이나 트립스팀 같은건데요.
영화, 드라마, 에니메이션 같은 영상 리뷰 전문 써드 파티가 될거에요~
오픈되면 다시 알려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