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뽄기 로바타야 Roppongi Robataya

in #food3 years ago

20180119_190050.jpg
20180119_211439.jpg

안녕하세요 먹스팀 팬 여러분, 엄청나게 바쁜 한 주를 보내고 드디어 주말이 되어서야 또 포스팅을 하게 되었네요. 오늘은 저번주 일본여행 첫째날 다녀온 롯뽄기 로바타야 라는 곳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롯뽄기 미드타운 근처에 있는 조그마한 가게로 일본 전통음식중의 로바타야키를 옛날 방식 그대로 하는 곳입니다.


[Photo courtesy of TripAdvisor]

로바타야키는 손님들이 보는 앞에서 각종 싱싱한 해산물, 고기와 야채를 화덕에서 구워 긴 주걱으로 손님에게 전달해주는 매우 특이한 요리방식입니다. 미야기현 센다이시 코크분쵸에 있는 "로바타"라는 이름의 가게에서 야채를 화롯가에서 구워 손님에게 내고 있었던 것이 원조이며 그 후 홋카이도 쿠시로의 로바타야키 가게가 항구에 올라 온 생선을 구워 제공하게 되어 그것이 전국에 퍼져 나갔다고 합니다.
[source: https://www.japanhoppers.com/ko/all_about_japan/food/235/]

로뽕기 로바타야

주소: 1F 4-4-3 Roppongi Minato-ku Tokyo, 106-0032 JAPAN

20180119_201619.jpg

로바타야키의 장점은 생생한 현장감을 만끽할수 있다는 점입니다. 눈앞에서 현란한 솜씨로 모든 재료 하나하나를 정성껏 굽는 장인정신에서의 감동, 그리고 철저한 위생관리와 서비스정신에 한번더 감동을 받을 수 있는 곳입니다.

이곳의 또다른 매력은 '미니멀리즘' 입니다. 처음에 몇가지 재료를 주문하고나서, 별다른 요리방식 없이 그냥 구워서 전달해주는것에 대해 좀 실망감? 이 있었지만, 맛을 보고나서 바로 그런 이유가 이해가 되었습니다. 자고로 제일 맛있는 요리는 미니멀한 요리방식으로 자연 본연의 맛을 살릴때 이기 때문이죠. 그렇게 간단하고 완벽하게 조리된 식재료를 주걱으로 전달받아 바로 입안에 골인시킬 수 있는것도 매우 매력적이였던 것 같습니다.

20180119_204220.jpg
20180119_190512.jpg
주문전 시원한 에비스 맥주와 두부조림으로 입가심을 하며 시작합니다~

20180119_191248.jpg
하나 둘씩 주문을 시작합니다. 먼저 갖가지 야채를 종류별로 시켰고, 이름은 까먹었지만 핑크색의 열대어처럼 생긴 생선도 시켰습니다. 굽는데 30분넘게 걸린다고 미리 주문을 하라고 권장을 하더라고요. ㅋㅋ 저 생선 이름 아시는 분 계신가요? 아시면 댓글 부탁드립니다. ^ ^

표고 버섯

20180119_191546.jpg

가지

20180119_192635.jpg

아스파라거스

20180119_192056.jpg

고추

IMG_0050.jpg

사케

20180119_191057.jpg
20180119_191046.jpg
맥주를 다 먹었으니 본론으로 들어가야죠? 특히 야채들을 맛보고 메인코스로 해산물과 고기를 시키기 전에 필수입니다. ㅎㅎ

모듬회

20180119_191652.jpg

전복

20180119_193757.jpg

조개

20180119_194420.jpg

20180119_192507.jpg

닭꼬치

20180119_192338.jpg

정체를 모르지만 아주 맜있던 생선

20180119_200000.jpg

새우

20180119_204755.jpg
20180119_202346.jpg

닭꼬치 #2

20180119_201639.jpg

고베규 꼬치

20180119_195100.jpg

다녀온지 일주일이 좀 넘어 정확한 순서로 무엇을 먹었는지는 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 최대한 기억을 살려내어 현장감있게 묘사를 해보았습니다. ㅋㅋ 어떤가요? 괜찮아 보이지 않나요? 저한테 롯뽄기 로바타야는 처음부터 끝까지 스펙타클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곳이였습니다. 입장하는 순간부터, 한접시 한접시 맛을 볼때, 그리고 천문학적인 가격에 놀라 계산하며 나갈때까지 모두 감동 또는 충격의 연발타였네요. ^ ^ 로바타야키를 아직 경험해보지 못하시는 분들에게 적극 추천해드립니다~ 저도 기회가 된다면 꼭 다시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Sort:  

먹스팀 퀄리티가 장난아니에요.
꼬치 구이에 맥주 먹으면 우와~
생각만해도 기분이 좋아져요~

당신은 믿을 수없는, 많은 좋은 그림을 가진 아주 성공적인 새로운 포스트 :) 나는 당신의 일에 관하여 다른 뉴스를보기 위하여 매일 당신을 따르고있다 : D

It's delicious. Thanks for sharing

으아 어마어마한 가격이었나보네요. 그나저나 제가 상상하는 이자까야 그 자체입니다. ㅠㅠ

저도 제가 경험해본 이자카야 경험 중 제일 이상적이였던 것 같아요! 그것만으로도 충분히 가치가 있었던것 같습니다~

와..침을 꼴깍하면서 봤네요

고구마의 크기가 ㅎㄷㄷ
저 빨간물고기는 아마 열기가 아닐까 싶은데요?
정말 분위기 좋습니다! 이런미니멀한곳이 짱입니다.

사실 주걱으로 전달해주는 장면을 사진으로 담지 못해서, 저 고구마 사진은 tripadvisor라는 곳에서 가져온 사진이에요~ ㅎㅎㅎ 그런데 정말 주걱으로 전달해줄때 신기합니다. ㅋㅋㅋ 저렇게 예상못하는 타이밍에 얼굴가까이 갖다줍니다. ㅋㅋ 여기 정말 분위기 좋아요!

와... 로바타야키~!!! 제가 여행은 많이 다녀봤지만, 아직 일본은 못 가봤습니다ㅠㅠ
흥미롭네요 +_+

rbaggo님 당연히 일본은 몇번이고 가보셨을 줄 알았는데요!! ㅋㅋ 꼭 일본 가보시고 여행기 올려주셔야해요~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 ^

nice food to eat , the big one is sweet potato ?

Yes the big one is sweet potato! but unfortunately that photo is from tripadvisor.. not my own hahaha but yeah thats how they deliver the food to you: on a gigantic spatula!

이런곳에서는 사진찍는 맛도 있겠네요! 정갈하니 예쁩니다. 하나같이 소주에 한잔 캬! 주당분들이 좋아하실거 같습니다.

맞아요! 한입먹고 캬~ 한입더먹고 캬~ ㅋㅋㅋ

드디어 올라왔군요! ;ㅁ; 역시 실망시키는 법 없이 바람직한 고문 포스팅입니다 ;ㅁ; 도대체 여기서 안드신 메뉴가 무엇인지. 아스파라거스에 전복, 사시미, 고베규.. 후. 저 생선은 red snapper 같은데 일본어로는 '타이' 쯤 되려나요? 필드를 너무 멀리 떠나와서 긴가민가하네요. 천문학적인 가격이었다니 후후. 저는 이렇게 보팅 하나로 다 먹었는데요.... ;ㅁ;

자고로 제일 맛있는 요리는 미니멀한 요리방식으로 자연 본연의 맛을 살릴때 이기 때문이죠.

동감하고 갑니다!

친구가 포스팅보고 알려주었는데 금눈돔?? 이라는 생선인 것 같아요. 찾아보니 모양이 비슷하긴 한데 사실 그것도 확실한진 모르겠어요. ㅋㅋ 여하튼 저는 오늘도 springfield님 고문 시킬 맛집을 탐방하러 여기저기 쑤시고 다니고 있답니다. 앞으로도 기대해주세요~ ㅋㅋ

와우 대박 먹스팀이네요 ㅎㅎㅎㅎㅎ 사진도 잘찍으셔서 ㅎㅎㅎ 정말 먹으러가신것처럼보여요 여긴 자꾸가도 질리지않을것같은데요
전 지금 ㅎㅎㅎ 과자에 맥주마시면서 스팀하는데 왜이렇게 초라해질까요
맥주캔을 내려놓았습니다 안주가 ㅜㅜ 잘보고갑니다

the face of the fish on the platter
its' haunting!

저도 일본 갔을 때 저렇게 긴 주걱으로 건네주는 로바타야키 집에 갔었는데.. 정말 좋았습니다. 근데 그게 벌써 15년 전이었던것 같네요. 여기도 가보고 싶네요~

Looks very tasty ,, grilled sate fish nyumii ,, 😋😋

우와!! 충격적인 이자카야네요!!
한국에도 저런 곳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ㅠㅠ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다음에 롯뽄기 갈일 있음 꼭 들려보도록 하겠습니다 :)

These looks like delicious. Thanks for sharing. @crawfish37

오~ 여긴 경험해보고싶습니다! 이번년도에 일본을가게되면
방문할거에요~>.<

Coin Marketplace

STEEM 1.04
TRX 0.14
JST 0.155
BTC 56572.59
ETH 2239.53
BNB 479.22
SBD 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