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옥자레시피 - 심심한 재료로 맛있는 반찬을 , Kale and Kidney beans recipe

in #kr-food3 years ago

맞아요 어릴땐 저도 콩 무지 싫어했는데... 나물같은 경우는 명절에 몇날 며칠을 비벼먹어도 질리지 않아요^^
옥자님은 간단하지만 고급 레스토랑 요리가 탄생하는 마법을 항상 보여주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