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기러기 아빠의 중국생활(#4) - 언어의 벽

in #kr-life4 years ago (edited)

"나의 언어의 한계는 나의 세계의 한계를 의미한다" - 비트겐슈타인.
이 글이 떠오르네요....

일반적으로, 뇌가 말을 지배하지만, 말이 뇌를 지배하기도 한다고하네요.
곱씹어 볼수록 수긍이 가는 말입니다.

Sort:  

마음에 와 닿은 말이네요.. 나의 언어의 한계는 세계의 한계이다. 한번 새겨서 읽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