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미일기] 개껌 얻어먹기 넘나 힘들군.

in #kr-pet3 years ago (edited)

2018년 3월 11일 일요일

날씨 : 봄봄~

어무니가 외출나갔다가 개껌봉지를 손에 들고 오셨다.
나는 너무 신이나서 일단 껌봉지를 물었는데, 그 다음에는 어떻게 해야할지를 몰라 허둥지둥 대고 있었다.
그때, 누나가 내 껌봉지를 열어주겠다고 했다.

image

씬나게 누나에게 껌봉지를 가져다 주었으나, 마음한켠에서는 불안감에 휩싸였다.
개껌을 내게 순순히 줄 누나가 아니었기 때문이다.
역시... 나는 빨리 개껌을 씹고싶은데 자꾸 뭘 시킨다...

image

"개미 앉아!"
"개미 빵!!", "빵했으면 제대로 죽어야지, 가만히 누워있어, 다시 빵!!!!"

image

"개미 드릴!(도리도리 하라는 소리)"
"개미 기다려. 기다려~" 이말은 수십번 한거 같다..ㅠㅠ 언제까지 기다리라는 거냐...

image

한~~~참 누나의 이 주문 저 주문을 들어주었다...
이러는 누나가 넘나리 얄밉지만, 그녀가 개껌을 들고있는 한, 나는 나의 열정을 다할것이다.

결국 나는 오늘도 나의 사랑 개껌을 득템했따아~♥

냠냠. 아이 마이쪄랑♡

image

(오늘도 고된 나의 먹고살기는 풀영상에 담겨있다.ㅠㅠ)

-오늘의 먹보 개미일기 끄읏.-

Sort:  

The bible mentions dogs 14 times.

총맞고 죽엇지만 눈빛은 살아잇는 개미 ㅋㅋ

(개껌을 두고 내 편히 눈을 감을수 없다...) ㅋㅋㅋㅋ

개미가 간식앞에 기다려 하는데 침을 않흘리다니.... 이런 멋진넘 같으느라구 식탐이 이정도면 정말 점잖은거당 ㅎ 꽁지좋다구 흔들때 뒷다리 트위스트는 어쩔수 없군 ㅎㅎ 먹을꺼 가지구 자신의 아지트로 가는것또한 랩들의 본능 인가 ㅎㅎㅎ 개미야 또보자 ㅎ

앜ㅋㅋㅋ 그런건가요??! 우리식구들은 개미만 보고 사니 전~혀 안그렇다고 생각했는데ㅋㅋ 요정도면 점잖은거였군요ㅋㅋㅋ헿ㅎ ㅎㅎ 오늘도 구경와주셔서 감사해용:)))

개미 넘 착한거 아닌가요? 우리 애들 같으면 봉지 뜯어서 먹었... 말도 잘 듣고 넘 착해요 ^^
자주 놀러 올께요~

개미가 착한편이군요...ㅎㅎㅎ 몰랐는데 스티밋를하며 알게되네요ㅋㅋㅋㅋㅋ 놀러와주셔서 감사합니당!! :))

빨리 먹고 싶은데 시키는것은 많고...
개미 마음이 바쁘네요
재미있게 잘봤어요^^

ㅎㅎㅎㅎ참 귀찮게하는 누나를 둬서 개미가 고생이 많죸ㅋㅋㅋ:p

개미 앉아있을때 이마 주름 뭔가요? 귀여워요!!
빵할때 누워있는 자세는 또 너무 얌전한거 아닌가요? ㅋㅋ
정말 귀엽네요.

ㅎㅎㅎㅎ정말귀엽죵??! 우리집 댕댕이지만.. 정말 볼때마다 너무 웃기고 귀여워욬ㅋㅋㅋㅋ(너무 자랑중ㅋㅋ) 귀엽게 봐주셔서 감사해욧ㅎㅎ :)

짱짱맨 태그 사용에 감사드립니다^^

아~ ~너무 귀여워요!!
저도 애완동물 키우고 싶은데 아직 여건이...
이름도 특이하네요 :D
굉장히 똑똑하고 ㅎㅎ
보팅하고 팔로우하고 가요~ ^^
자주 놀러올게요~

귀엽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