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살 여행기#69 건축공학과의 기억 - 바르셀로나: 실수 2

in #kr-writing3 years ago (edited)

이제 곧 이 여행의 진정한 목표인 오로라를 보러 가야 합니다. 다행히 저는 눈도 많고 지형도 잘 모르는 나라에서 차를 혼자 끌고 다니는 짓을 할 정도로 멍청하진 않았습니다. 트롬쇠에서는 3일을 있을 것이지만 오로라 투어는 날씨를 보고 하루만 신청하기로 했습니다. 불행히도 3일 모두 오로라 볼 확률이 적었어요. 그나마 비가 오지 않는 날을 택해 오로라 투어를 찾아보았습니다. 숙소를 예약할 때 많은 호텔이 쿠폰같이 따로 할인 방법이 없었기에 이 동네는 그냥 정가대로 사고 낸 만큼 서비스 받는다고 생각했습니다. 오로라 투어도 내가 낼 수 있는 돈에서 먹을 거 조금과 방한복을 제공하면서 가능한 인원이 적은 상품을 택했습니다.

문제는 투어가 이중 결제되었다는 겁니다. 첫 번째 결제 후 먹통이어서 다시 결제하고 메일 창을 열었는데 확인 메일이 두 개가 와 있었어요. 업체와 중계 사이트에 이메일을 통해 오류로 잘못 결제되었다고 알렸습니다. 약관을 살펴보니 기일이 다가와서는 환불 불가 조항이 있어서 내심 불안하기도 했지요. 사실 저녁이어서 전화를 해볼 수 있는 것도 아니니 제가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었습니다. 그런데도 마음 졸이는 건 참 바보 같은 일입니다. 이런 상황을 잘 제어할 줄 아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제가 한 실수뿐 아니라 남이 한 실수를 대할 때도 말이지요. 사람이 실수할 수도 있습니다. 그럼 당장 할 건 실수를 복구하는 겁니다. 초조하면 되려 더 큰 실수를 만듭니다. 나무람과 반성은 시간이 지난 뒤 해도 돼요. 사람이 개도 아니고 바로 혼내지 않는다고 기억 못 할 리 없습니다.


내용 중에 지적하고 싶은 거나 의문스러운 거 혹은 어떤 할 말이 있으면 개의치 말고 댓글 달아주세요! 특히 수정해야 할 지적 사항이 나온다면 지적해주신 분에게 이 글의 수입을 일정 부분 나누겠습니다. 이 글 수입으로 확정된 숫자에서 의도하지 않은 오·탈자의 경우는 10% 어색한 표현은 20% 내용 전개에 관한 오류는 40%에 해당하는 스팀달러를 보상이 확정된 날에 나눠 드립니다.

Sort:  

(jjangjjangman 태그 사용시 댓글을 남깁니다.)
[제 0회 짱짱맨배 42일장]4주차 보상글추천, 1,2,3주차 보상지급을 발표합니다.(계속 리스팅 할 예정)
https://steemit.com/kr/@virus707/0-42-4-1-2-3

4주차에 도전하세요

그리고 즐거운 스티밋하세요!

Coin Marketplace

STEEM 0.46
TRX 0.08
JST 0.060
BTC 49061.69
ETH 4170.76
BNB 554.71
SBD 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