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멀린's 100] 한국형 귀족의 탄생

in #kr4 years ago

사실 부끄럽게도 어느샌가 우리는 이러한 세상에 길들여져있는것 같습니다. 예전에 읽었던 실험이 생각나는 대목이네요.
개를 전기가 통하는 방에 억지로 묶어놓았더니 처음에 반항하던 개가 이윽고 무기력하게 순응하는 모습을 보인거죠. 심지어 줄을 풀고 지역을 벗어나면 감전이 안되는 사실을 알려주어도 그 자리에서 가만히 있었다고 합니다.

Sort:  

개는 짖어야 하는데 말이죠. 우리도 성대가 거세되기 전에 목소리를 높여야 될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