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선제타격계획에 대한 분석과 해석(14)

in #kr2 months ago (edited)

1.수단과 방법 측면
수단과 방법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도구이다.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도구는 유무형적인 것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특히, 군사적 측면에서 유형적인 자산뿐만 아니라 무형적인 작전개념, 전투편성, 작전시행 간의 상황판단, 결심, 대응과 같은 지적인 영역을 포함한다. 만약 유형적인 측면만을 강조하면 유형적인 자산을 운용하는 지적인 측면을 소홀히 하는 실수를 범하게 된다.

북한군의 선제타격계획은 정치목적, 군사목표를 담고 있고 그것을 달성하기 위한 작전개념, 전투편성 및 부대운용 지침을 등을 제공하고 있다. 앞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북한군은 제1단계 작전에서 '서울 점령과 국군 주력의 격멸'을 시도하였다. <상황도 1>에서 보는 것처럼 북한군은 제1군단으로 한강이북에서 1차 양익포위를 하고, 제1군단과 제2군단이 서로 협조된 공격 하에 한강이남에서 2차 양익포위를 계획하였다. 그리고 전방에서 배치된 국군을 포위 격멸하기 위해 2일차에 제1군단의 고속기동부대가 한강교를 점령하고, 제2군단이 수원이남 지역에 진출하여 국군의 퇴로 및 증원을 차단하고, 홍천에서 원주로 투입되는 1개 보병사단이 국군전선을 동서로 양단시켜 국군이 상호지원하지 못하도록 한 후 각개격파를 시도하였다. 그러므로 제1군단과 제2군단이 유기적으로 포위망을 형성하지 못한다면 국군을 섬멸하기는 제한적이었다. 제1군단이 너무 빠르게 진출하면 제2군단이 포위망을 형성하여 퇴로 및 증원을 차단하기 전에 국군은 북한군의 포위망에서 벗어날 우려가 있었다. 따라서 제1군단과 제2군단이 포위망을 형성하기 위해서는 적시성이 무엇보다 중요했다. 제1군단의 일방적인 신속한 공격보다는 국군주력에 대한 포위망 형성을 위해 제2군단과 공격 템포를 맞추는 게 더 중요했다.

<상황도 1> 선제타격작전계획
20200807_101501.jpg
출처 :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6.25전쟁사 1권

Coin Marketplace

STEEM 0.19
TRX 0.03
JST 0.029
TRX 0.03
STEEM 0.19
JST 0.029
SBD 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