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喜객" 스티미언의 방문

in #kr4 years ago (edited)

일명 불금..

바쁘게 일하고 조금 일찍 끝난 이른 저녁, 가게 정리를 합니다.

깨끗이 청소하고.. 잠시 쉬려할때 누군가 들어옵니다...

Screenshot_20180526-125904_NAVER.jpg

(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오라고 청하지 않았지만 스스로 찾아온 손님..

사전적 단어는 "불청객" 입니다.

그분들과 한잔 기울입니다.

분명 불청객인데 웃음이 넘치고 한잔 한잔 넘어가는 술잔이 달콤하더군요...

불청 喜(기쁠 희) 객


스스로 찾아온 기쁜 손님.. "불청희객" 입니다.

짧은 시간 마음 가득히 즐거웠던 시간들...

그 기억은 오래도록 남을겁니다..



멀리서 들러주신 @isaaclab 님. @jinuking 님. 그리고 @no1smile 님.. 반가웠습니다.


저도 한번 @gopaxkr 을 소환해 볼까요.. ^^



이곳 스팀잇은 금지옥엽 같은 좋은 글과.. 쉽사리 알지 못하는 소중한 정보들과.. 행복을 주는 이벤트....

그리고...

오프라인에서 따뜻한 이야기들도 있는 행복의 공간입니다.

Sort:  

불청객이지만, 불청희객이 되어지는 분들이 있으시군요, ㅎㅎ

^^ 네... 짧았지만 갑작스런 방문에도 기분 좋은 만남이었습니다.. ㅎㅎ

ㅎㅎ 해라님 밋업 하셨군요. 즐거운 만남이 되었나 보네요.

예고없이 오신 분들이라 아마도 더 기뻤는지도요... 롱다리님은 부산이라 ㅜㅜ
언제 여행가면 꼭 뵐께요 ^^

소소하게 번개같은 느낌으로 모여 이야기하는 것도 좋죠ㅎㅎ

맞아요.. 예고없는 급 번개였어요.. 그래서 더 즐거웠나봅니다.. ^^

행님 저는 아이작님의 차를 타고 너무 편하게 집까지 왔습니당!!!^^
어제 먹은 물회가 아직도 생각나네요... 싱싱한 해물들이 눈앞에 아른아른 ㅋㅋㅋ
오랜만에 뵈어서 너무 반가웠습니다!!! 사랑합니다 행님^^

ㅋㅋ 사랑 ㅋㅋ
종종 놀러오셔요..
보면 볼수록 정이가는 아우~♡

해라님을 만나봐러 가시는분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군요!
저도 마음이 좀 급해지지만..
참 좋은 일입니다 ^-^

자영업을 하니 이런 기쁨도 있네요.. ^^
강서구에서 여기는 많이 멉니다.. ㅎㅎ
즐거운 여행되셔요..

족발가게에서 족발 대접도 안하고 그럼 안되죠. ㅋㅋ 멀리서 오는 손놈들 참 좋죠.
나를 찾아주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은 내가 잘 살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오늘도 즐거운 주말 되세요.

혹시 압니까 저도 형님보러 튈지도... ㅎㅎ

지금 열라 일하다 잠깐 쉬고있습니다 ^^♡

온라인에서 익숙한 분들을 오프라인에서 만나면 신기하고 기분좋고 그렇죠 ㅎㅎ

네 맞아요.. 오프에서 만나니 온라인 글이 더 친숙해지는군요.. ^^

ㅎㅎ 족발을 먹지 못한 게 아쉬울 뿐이었죠~

그러게요 ^^
족발 대접 못한게 저도 아쉬웠습니다...

잘들어가셨죠? ㅎㅎ

오~~ 너무 좋으셨겠어요~ 그전에도 만나신 적이 있나봐요~ 이런 번개 밋업 너무 부럽네요 ㅠㅠ

다행히.. 그 시간에 족발이 남아있었나보네요 ^^

오프라인으로 스티미언을 한번 만나보고 싶긴한데.. 언제쯤 가능할지..^^

짱짱맨 호출에 출동했습니다!!

아...저 없을때 또 만나셨네요 ^^;;

저도 언젠가는 갈겁니다.^^
대신 예고하고 ㅎㅎㅎ

Coin Marketplace

STEEM 0.64
TRX 0.10
JST 0.074
BTC 56539.90
ETH 4546.66
BNB 622.26
SBD 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