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필통 아닌, '하나' 이야기 [Feel通-일상의 안단테]

in #kr4 years ago (edited)

오랜만에 하나님의 뜻깊은 글을 읽으니 죄를 용서받는 기분이고 깨달음을 얻는 기분이에요.

필통님의 본명은 하나님이셨군요!

이름은 지어주는 사람이 바랐던 대로 흘러가지 않다고 생각해요. 그 이름을 가지고 살아가는 사람이 만들어가는거라 생각하지요. 이름에 힘이 있다라고도 하잖아요?

그러니 하나님은 '세상에 하나 뿐인 예쁜 아이'가 맞을 거에요!
그 아이는 커서 세상에서 하나 뿐인 유일한 그 분(?)이 될지도 모르지요!! ><
할렐루야!!

Sort:  

뉴멤버님 요즘은 잘 지내고 계시는가.... 제가 다 보고 있습니다...... 음하하하 ㅋㅋㅋ
농담이고요 ㅋㅋ 보진 못해도 늘 궁금해 하고는 있습니당~
요즘도 힘들어요?! 하긴.. 한번에 진전되진 않을 일이니. 그래도 치킨이라도 마음대로 먹을 수 있게 다이어트를 때려치!!!!킨!!!!!! 이제 다이어트 내기는 끝난거죠?

응원 고마워요. 긴 글도 읽어줘서 감사! 우리 같이 힘내요!!!!

ㅋㅋㅋㅋㅋㅋㅋ 요즘은 스트레스는 좀 덜 느껴져요! 아무래도 먹는걸 마구 먹고있어서... 그런거같아요...ㅎㅎ
일은 뭐.. 잘 안되구있구요!! 꺄하하

맞아요! 다이어트 내기!! 제가 이겨서 상대한테서 벌금을 받아냈답니다 ㅎㅎㅎㅎㅎ 그리고.. 열심히 뺀 살은 다시 제자리를 찾아가고... 있네요..흑..

필통님의 글은 절 향하고 쓰시는 글이 아니지만 뭔가 항상 읽고나면 힐링되는 기분이에요.
잠시 현실을 잊고? 필통님의 글에 대해 생각할 수 있어서 그런지, 아니면 너무 글을 잘쓰셔서 몰입하게 되어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항상 감사하고 있어요 ㅋㅋㅋ

힘내자요 힘!!! 빠샤!

Coin Marketplace

STEEM 0.39
TRX 0.07
JST 0.050
BTC 41781.93
ETH 3104.92
USDT 1.00
SBD 4.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