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등 Global 각국의 경제동향

in #kr28 days ago

image.png
자급성향의 교역환경에도 일본은 세계화를 추진한다. 한편 스페인은 국가신용등급이 하향 조정된다. 그리고 중국과 호주의 관계가 별로 좋지 않다.

  • 日세계화와 경기부양

올해 7월 일본은행(Bank of Japan)의 의사록에 의하면 중국발 신종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자금조달 지원과 시장안정이 중요하며 개인소비가 회복되고 있지만 여행업 등 서비스 부문에서 힘든 상황이 지속하는 것으로 진단한다. 올해 3월 이후 시행 중인 완화정책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지만 필요할 경우 추가조치를 시행한다는데 합의한다. 일부 위원은 경기회복에 대한 확신이 약해진 점

을 피력(披瀝)한다. 중앙은행인 일본은행(Bank of Japan)은 코로나19에도 세계화는 지속한다는 입장이며 공급Chain(망)은 기업의 대응에 의해 다양화될 수 있음을 밝히면서 코로나로 세계무역이 저조(低調)하게 될 것이라는 의견에 반론(反論)을 제기한다. 그리고 아베 이후 새로운 정부와 협력하여 경기부양에 나설 것임을 천명(闡明)한다. 그리고 효과를 보고 있는 코로나19 관련 자금

조달 지원對策(대책)은 필요할 경우 기한연장을 추진한다는 입장이다. 아울러 美연준의 평균 물가상승률 목표제가 일본은행의 기존 정책운영과 궤(軌)를 같이한다면서 일본의 물가목표 달성은 오랜 시간이 걸릴 수 있음을 부연(敷衍)한다. 참고로 전년 동월대비 기준 2020년 8월 日소비자물가(신선식품제외)는 −0.4%이며 이는 직전 7월(0.0%)보다 낮고 예상(−0.4%)과는 부합(符合)한다.

  • 스페인 국가신용등급

국제신용평가사 미국계 S&P(Standard & Poors)가 스페인의 국가신용등급 전망을 부정적으로 하향조정한다. 부연(敷衍)하면 경제와 재정문제 관련 정책대응은 정치적인 분열과 개혁 관련 피로 등의 위험(Risk)에 노출(露出)되어 있음을 지적한다. 예산안의 의회에서 통과하지 않을 가능성 이외에 경기가 2022년

(내후년)까지 답보(踏步)상태를 지속할 우려가 상존한다고 평가한다. 한편 스페인 대형은행인 카이샤와 방키아가 합병한다. 이럼에 따라 자산(資産)가치 6,640억 유로(929조원)가 넘는 스페인 최대은행이 출범한다. 양측은 2023년까지 연간 7.7억 유로(1.1조원)의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수 있을 거로 예측한다.

  • 濠洲의 정책수단 선택

호주(濠洲)중앙은행은 외환시장 개입과 마이너스 금리 등의 선택을 면밀하게 조사, 검토하고 있는 중이다. 이는 물가와 고용의 목표달성을 위함이다. 그리고 무제한 국채매입 프로그램과 금융기관에 저금리 자금공급 등 통화정책 완화기조를 유지할 예정이다. 호주 대형은행인 NAB는 오는 10월 혹은 11월에 중앙은행이 기준금리를 인하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관측한다. 아울러 장기금리 하락을 유도하기 위해 5년~10년 물 국채매입에 나설 수 있음을 예상한다.

  • 캐나다와 중국의 관계

대외개방을 표방한 中정부(국무원)가 자국의 상장기업에 투자하는 적격의 해외투자 대상을 확대하여 적격의 해외투자자가 보다 많이 자국 상장기업에 전략적으로 투자할 수 있음을 확인한다. 또한 시장造作(조작)이나 내부거래 등 부정행위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여 상장기업의 정보개시 투명성과 질적 수준

을 제고(提高)할 방침이다. 한편 캐나다가 중국의 강경자세 등으로 FTA 협상을 중지한다. 양국은 캐나다 당국이 통신장비 사업체 中화웨이 부회장 구속을 계기로 관계가 급속도로 악화한 상태이다. 참고로 2020년 7월 캐나다 소매매출(전월대비)은 0.6%이며 이는 직전 7월(22.7%)과 예상치(1.0%)보다 낮다.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Coin Marketplace

STEEM 0.16
TRX 0.03
JST 0.026
BTC 12996.40
ETH 407.70
USDT 1.00
SBD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