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유공자 포상신청서>를 앞에 두고

in #kr4 years ago (edited)

국가보훈처 홈페이지에서 <독립유공자 포상신청서>를 다운받아 프린트한 후 책상 앞에 놓았습니다.

image

일찍이 고인이 된 분임에도 누구인지 말씀드리기가 조심스러워 언급하지 않겠습니다만 약 2년 간 국내외를 다니며 선생에 대한 서면사료를 수집하고, 친인척들의 구술사료들을 녹취하여 종합 정리하면서 나름 깨달은 바가 있어 여러분들과 공감하고자 합니다.


사실 선생을 알게 된 것은 참 우연한 기회였습니다. 본래 이 분을 연구하고자 한 것은 아니였는데 그가 중국에서 유학했다는 사실과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유명 항일독립운동가들처럼 진두지휘를 하지는 않았지만 자신이 가진 '중국어' 재능으로 때로는 묵묵히 조력하였고, 때로는 공개적으로 민족을 일깨우기 위해 계몽운동을 진행했다는 사실에 관심이 생겨 그의 발자취를 하나하나 찾아보았습니다.

내 손에 쥔 것이 없으면 두려울 게 없겠지만 내 손에 쥔 것이 많으면 두려워지는 게 사람 마음이라고 합니다.

'노블리스 오블리제(noblesse oblige)'

라고 하던가요?

일제강점기 당시 내놓으라하는 집에서 소위 엄친아로 태어난 선생은 일찍이 10대 시절 중국으로 유학을 떠납니다. 근대화를 맞이하는 중국에서 신문화와 신문물을 자연스레 습득했겠지요... 그러나 그는 자신을 위해 습득하지 않았습니다.

우리가 알 법한 항일동일운동가가 어려움이 처할 때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았고, 귀국 후에도 중국어교육은 물론이거니와 당시 감히 사용할 수 없었던 '독립'과 '자유', 그리고 '민족'의 단어들을 과감하게 사용하며 당시 '금서(禁書)'였던 책을 번역함으로써 무지했던 우리 민족들을 깨우치고자 했습니다.

그런 선생을 일제는 '불령선인(不逞鮮人)'으로 지목하였고, 어느날 갑자기 요절하게 됩니다. 서른넷의 젊은 나이에 말이지요...

한 인물에 대한 궁금증으로 시작된 연구가 단순한 연구로 그치지 않고 비록 5천만 명 중 일개 한 사람이지만 제 삶을 돌아볼 수 있게 한 그 분을 위해, 그리고 더 많은 후대들과 공감하기 위해 선생을 항일독립유공자로 신청하고자 합니다.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외국어를 구사한다는 것은 분명 개인의 성공과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그래서 저를 포함한 21세기의 많은 젊은이들이 외국어 학습에 매진합니다.

그러나 지금으로부터 100년 전인 20세기 초 적지 않은 젊은이들이 '국가의 독립'을 위해 외국어를 배웠다는 사실은 우리가 후대로서 한번즈음은 꼭 알고 지나가야 한다고 생각해봅니다.

image

단순한 암기과목으로서 역사를 배우지 않고, 일부 몰지각한 지배층들의 잘못으로 국가와 태극기의 이미지가 변질되지 않도록 다음주 화요일 72주년을 맞이하는 8월 15일 광복절에는 두 아들녀석들과 함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역사를 생각해보고자 합니다.
• 참고글 : '6.25전쟁'을 아이에게 건네주다.
(https://steemit.com/kr-newbie/@remnant39/6-25-2017624t23272226z)

image

"인류에게 있어 가장 큰 비극은 지나간 과거에서 아무런 교훈도 얻지 못하는데 있다."

영국 역사학자 아놀드 토인비(1889~1975)의 명언을 다시 한번 떠올려봅니다.

Sort:  

정말 훌륭한 일을 해주시는군요.. 역사에 대하여 다시한번 생각해보는 계기가 됩니다.

@realgr님~ 그간 잘 지내셨지요?^^ 오프라인의 삶에 다소 치중(?)하다보니 온라인의 삶에 소홀했던 것 같습니다. ^^;;
과찬이십니다. 단지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관심사를 하나씩 하나씩 찾아보려합니다. 좋은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함께 화이팅부탁드립니다!!^0^*

아직도 독립 운동을 하신 분들 중에서 자신의 일들을 제대로 평가받지 못한 사람이 많나 보군요... 이런 분들에 대해서 많은 관심을 가지지 못한 제 자신이 반성이 드네요

하루 빨리 이런 독립 유공자들이 제대로 그들의 일을 대우받는 나라가 됬으면 좋겠습니다. @remnant39 님의 노고에 감사를 드립니다 ㅎㅎ 파이팅!!

@beoped님~ 함께 공감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말씀하신 것처럼 여전히 수많은 분들이 발굴 및 소개되지 않은 것 같습니다. 그리고... 오히려 친일세력이 유공자에 선정된 경우도 있구요... - -;;
•참고 글 : 정부, 친일 독립유공자 19명 서훈 취소 (http://m.ktv.go.kr/tv/again/view?content_id=378112)

제 역량이 되는대로, 시간이 주어지는대로 한걸음 한걸음 걸어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역사를 되살려주셔서 감사합니다.

@soyo님~ 잘 지내셨지요?^^ 함께 공감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좋은 결과가 나오도록 함께 응원부탁드릴게요~ 화이팅!!^^*

진정한 노블리스 오블리제는 평가받지 못하는 것이
현재 부자들의 생태를 만드는 것은 아닌가 라는 생각도 해봅니다

믿고보는 @twinbraid님~ 그간 잘 지내셨는지요~^^
함께 공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래도... 예~전보다는 현재가 좀 더 밝아졌다면, 현재보다는 미래가 좀 더 밝아지겠지요? @twinbraid님과 함께 꿈꿔봅니다~^^*

KR 일일 Top10 랭크 3위에 랭크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오옷!!!! @chocomuscake님~ 항상 신경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우리 역사를 살펴보면
체제가 바뀌면 이전 역사를 완전히 삭제해 버리는 걸 좋아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중국에서 독립 운동을 했던 사람들은 이승만정권에게 있어서는 눈에가시였을 겁니다.
사회가 어려움에 처했을 때 온몸을 던져 희생한 사람들을 바보로 만들어 버림으로써 우리의 역사의식은 19세기 수준으로 타락했습니다.
역사는 승자의 기록이지요.
하지만 그 옆에 패자의 기록이 함께 붙어 있습니다.
우리는 두 가지를 함께 봐야 하지요..

건강하세요~

@neojew님~ 그간 안녕하셨는지요... 요근래 오프라인의 삶에 취중하다보니 온라인의 삶을 살지 못했습니다.ㅜㅜ 그래도 이렇게 잊지 않고 찾아와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함께 공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지당하신 말씀입니다. 체제가 바뀌면 이전 역사를 완전하게 삭제해버린다는 말씀... 우리민족성의 단점일까요?- -;;
이승만정권... 이리저리 머릿속에 많은 생각들이 맴도는데 후일 @neojew님과 함께 천천히 공유하고 싶습니다.^^
동전이 한면만 있는 게 아니듯이... @neojew님 말씀처럼 두면이 함께 공존하는 나라가 되길 기대해봅니다.^^
감사합니다.

우리는 피와 살로 이루어진 인간이니
오프라인이 중심이지요^^
건강하세요~

ㅎㅎㅎ 건강한 오프라인의 삶이 되도록 맛있는 저녁되세요~^^

Hello steemit

Thanks for your interest.🙌

기사화하고 싶은 마음이 불끈 솟네요.

오옷!!! @shiho님... 역시 투철한 직업정신이십니다.^^
관련하여 논문게재되었고, 신문에 기고할 계획 가지고 있습니다.^^*

오옷 업자의 입장에서 봤을 때 기고보다는 기사가 나을 것 같네요. 우리가 몰랐던 독립유공자를 알려주는 거니 자체로 뉴스가 될 것 같아요.

아하~ 그렇군요... 그럼 유공자 선정이 되면 그때 기사 작성해야겠네요. 좋은 결과가 있길 바랄
뿐입니다~ ^^ @shiho님 좋은 정보
정말 감사합니다~~^0^*

쓰신 내용을 보면 정말 드라마틱하고 스토리 자체도 기사가 되네요. 저도 좋은 결과 기다립니다. 국보처에서 선정하면서 보도자료 내지 않을까요.

혹 선정된 후 어느날 제가 @shiho님을 찾아뵐 수도 있습니다.ㅎㅎㅎ

제가 군침 흘리고 있습니다. 나와바리도 너무 벗어나지 않구요. 보훈처는 정치부 외교안보팀 담당입니다.

@shiho님...
중국성어에 '一言爲定'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번복함 없이 한 마디로 약속한다.'는 뜻이지요...^^

아! 그리고 이왕 제 블로그에 오셨으니, 아랫글 중 '고바우 영감'(시리즈 총 3편) 한번 보시고 가심이 어떠신지요.^^*
김성환 선생님의 <한국전쟁 스케치>를 @shiho님과 공감하고자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