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브콘 핸드메이드 페어 방문기 -

in #kr3 years ago (edited)

대문_유난님_2.jpg
대문 그려주신 @leesongyi 이송이님에 대한 고마움은 글 하단에. ㅋㅋㅋ





핸드메이드 페어에 대해 관심이 없었다.
@soyo 소요님께서 나가신다고 들었긴 한데.. 사실.. 음악 페스티벌도 안가는 사람이다보니 (음악 페스티벌은 초청 받아야 갈꺼라고.. 참가자 자격으로 간적이 있긴 하다..) 그래도 주류 박람회는 줄 서서 표 끊고. ㅋㅋㅋㅋㅋㅋㅋ




시간이 지날수록.. 아티스트의 기운을 북돋아 주는 곳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같은 예술인 입장으로서 안갈 수 없다.
거기다 현금 두둑히 들고 가서 많이 사주고 (결국 카드 씀 ㅋㅋ) 다른 부스들 보다 북적이게 하면 아티스트 입장에서는 최고다.
베프 @feyee95 미동님께서 표 끊을 때만해도 아무 반응 없다가 소요님 포스팅 보고 혼자 호들갑을 떤다.
내 호들갑에 우리 맘 좋고 사랑스러운 이송이님께서 함께 하신다고 하신다.
오예 ㅋㅋㅋㅋ
셋이 같이 가기로 했는데 미동님은 고조선때부터 표를 끊어놓으셨다.
이송이님과 날짜를 맞추려하니 이송이님께서 나의 표를 끊어놓으셨단다.
전남친도 표는 미리 안끊었는데(현매 스타일)...... 이렇게 사람이 멋질수가 있을까.. 또 한번 충성을 맹세한다.
그러다 @wony 님도 시간이 맞으시면 함께 가기로 했다.

<중략>
워니님은 못 뵙고 송이님은 예매하신 표가 잘못 되어.. 제 표를 현매로 다시 끊어주셨다. 송이님은 왜 저한테 이렇게 잘해주실까요. ㅋㅋ





IMG_6526.jpg






현장구매자에게만 올리브유랑 부직포 가방을 주었다.
사실 이날 아침부터 땀을 너무 흘려서 집에서 옷을 갈아입고 갔는데.. 전시장 들어가자마자 땀이 주르륵.
오늘 수업에서... 왜.. 우리가 수건돌리기 할때 한박자는 자기손에 다음박자는 남의 손에 수건을 옮기잖아요.
한번도 거기에 대해 배운적이 없어 본능이겠지 했는데 ... 초등학교 2학년 아이들에겐 그걸 가르쳐야 되는것이었다.
아.. 그때부터 흘린 땀이 4교시까지.. 결국 준비한 수업은 못하고 노래에 맞춰 박수치는걸 가르쳤다.
내가 알아도 남이 모르는 것이고 내가 쉽다고 남에게 쉬운 일도 그걸 가르치는 일도 결코 쉬운일은 아니었다.
땀을 계속 흘리는 내게 부직포 가방은 부담스러웠다. 주최측님 들으라고 썼다.




IMG_6524.jpg





김부각을 싸들고 가서 나눠드리고 소요님 작품만 사려고 했는데 작가님들하고 인사하고 나니까 안살수가 없었다.
사실 댓글로 인사를 한분도 있고 안한분도 있어서 난 우리 소요님 기운 돋으시라고 간거였으니 소요님 작품만 사도 되지 싶었다.
근데 인사 하니까.. 갑자기 서로에게 달았던 댓글도 떠오르고.. 사실 소요님 다음으론 @thecminus 님 (잘생겨서 놀람)과 이야길 많이 해서.. 내가 남성편력이 있나 싶다가도 미동님이 산 작품은 여성작가님들 것이어서 음양오행이 생각나다가 난 큰그림만 사려고 (작은 그림은 잃어버리는 성격임. 액자도 번들로 팔아야지 아님 죽을때까지 종이로 보관할 사람)
했으니 이게 당연한거다 싶었는데 또 다른 작가님들은 기분 상하시지 않을까..
으아..
그러다가 그냥 여러개 샀다. ㅋㅋㅋㅋㅋㅋㅋ
멋모르고 사도 다 예쁘니까 고민도 필요 없다.






사고 돌아오는 길에 나의 이야길 생각해본다.
내 공연은 항상 만원이고 매진이다.
왜냐면.. 내가 오랜만에 공연을 해서 지인들이 90%의 표를 사주고 또 관람한다.
난 내가 티켓 파워가 있는 사람이라 생각했는데..
나의 티켓 파워는 내 음악팬 전국에 있는 20여명이 다다.
거기에 몇명은 나랑 친구 먹어서 이제 팬이라 하기 힘들다.
내 친구들, 내 지인들 언제든 날 사랑할테지만 정말 내 음악을 사랑해야 될 팬이 있어야 내가 음악으로 살 수 있다.
이번 작가님들도 페어에서 팬분들 많이 만들어서 단독 전시회에도 많은 팬들과 지인들이 함께했음 좋겠다.
나도 레코드페어에서 몇명의 팬이 생겼으니 말이다.
일 마치고 늦게 가서 배는 고프고.. 다른데 둘러 볼 여유는 없었는데. 시트로엥에서 사은품 준단다.
또 나의 개인정보를 중국과 공유하고 시덥잖은 걸 받아가겠구만.

IMG_6525_1_1.jpg



시덥잖지만 나름 필요한 물건이라. 주류박람회처럼 술을 가방 가득 넣어가는 산타클로스의 마음은 못느껴도 페어 다녀갔다는 생각은 들었다.

많은 아티스트들을 응원한다.





IMG_6521.jpg
@leesongyi 이송이님에 대한 감사함을 저도 그림으로 표현해 보았습니다.
샤프와 소주잔과 함께.

Sort:  

푸조 USB는 좋은가요.. 왠지 좋을거 같은데요 ㅎㅎ

3E32A92E-7D36-4CCC-BE32-BC275B7FAB3B.jpeg

뭘 또 씌워놨네요 ㅋㅋ

오.. 고급져요~~~ 왠지.. 음..
``````.jpg

ㅋㅋㅋㅋㅋ

어찌 미국계시는분들이 다들 한국에...

네드효과인가요?

귀국은 쪼야님만 하시고 당근 케이크님은 작품을 보내신듯 합니다. ^^

아하 소요님도 안오셨군요... 그보단 잘생기신 씨마이너스님좀 사오시지 그러셨어요..

소요님은 국내 거주로 알고 있... 제가 알고 있는 소요님은 뵙고 왔습죠. ㅋㅋㅋㅋㅋ 씨마이너스님의 잘생김음 영국까지 알려졌나요? ㅋㅋ

헉.. 저는 소요님이 미국 계시다고 생각했는데.. 아니 씨마님의 잘생김은.. 본문에 강렬하게 쓰셨잖아요 ㅋㅋㅋㅋㅋ

ㅋㅋㅋ 소요님께서 워낙 글로벌하게 활동하셔서 오해하셨나봐요. ㅋㅋㅋ 씨마이너스님 외모는 6음절만 썼는데. 마음은 60음절 ㅋㅋㅋㅋ 그걸 캐치하셨군요 ㅋㅋㅋ

왜냐하면 소요님과 미동님에 대한 묘사는.... 제로..

ㅋㅋㅋㅋ 그 분들은 이미 뵈었던 분들이라. 새로 묘사는...
네. 그냥 솔직히 씨마이너스님 잘생기셨어요 ㅋㅋㅋ

그림에 소질이 있는뎁?ㅋㅋㅋ

많은 아티스트들 파이팅!!

AF89BEF3-C86A-4A21-88E8-927D82E28D61.jpeg

ㅋㅋㅋㅋㅋㅋ 이래도 응원해주니?

ㅋㅋㅋ 저 완죤 살룬님 글빨에 폭~ 빠진것같아욧ㅎㅎ응원합니당~!

엌ㅋㅋㅋㅋㅋ 저도 갈거에요!! 주말에!! 모든 아티스트님들 화이팅입니다!!! ㅎㅎㅎㅎㅎ

뭔가 공부하면 즐길데가 있는거 같아요. ㅋㅋ 우리 작가님들 응원하시고 또 재밌게 노셔요. ^^

ㅎ ㅏ.. 여기 가고싶드아.... 내일 출국인데 또르르 ㅠㅠㅠ
넘아쉽네요 ㅜㅠ
그나저나 씨마이너스님이 그렇게 잘생기셨다니요...+_+ㅎㅎ

ㅋㅋㅋ 어디로 출국하셔요 ㅋㅋㅋㅋㅋㅋ 씨마이너스님 잘생기셨는데 많은 본문 중에 요것만 말씀하시면... 씨마이너스님이 저 언팔할지도 ㅋㅋ

ㅋㅋㅋ그부분이 특히 돋보였던... 나란여자....ㅎㅎㅎㅎ ㅠ.ㅠ

코엑스에서 망부석과 같은 존재를 만났습니다. 이송이님이라는..ㅋㅋ이송이님이 코엑스에서 살룬님 기다리시는 동안 저와 고추참치가 잠시들러 이야기를 나누어드리고 왔으니 적적함이 줄지 않으셨을까 싶네요ㅎㅎ

아 우리 이송이님 말동무해주셨군요. 제가 일때문에
아픈분을 오래 기다리게 했네요. 우리 송이님 말동무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려요. ^^

지난번 닭튀김과 닭꼬치 포스팅이 생각나는군요 ㅎㅎㅎ 스팀잇을 통해 살룬님과 케콘님의 음악을 알게 되어 좋았습니다. 지금도 종종 들어요. 보기도 하고 :) 공연하면 꼭 알려줘요. 음악 들으러 조용히 다녀오게.

공연은 일단 올해 안에는 없을듯 ㅋㅋㅋㅋㅋㅋㅋ

유난님, 송이님도 오셨었군요 :)
저도 오늘 다녀왔었지요. 신비로운 이미지는 소중한 터라 과묵하게 구경할까 하다가 이래서야 사람이 너무 음흉해 보일 것 같아서 인사드렸었죠. 무려 소요님 전화번호도 땄습니다 :D

앗 몇시요? 알았다면 만나자고 했을... 아니다... 어제는 모르는 분들을 세명이나 만나 낯가림병이 도져서 힘들었어요.. 아무도 제가 힘들었을지 모를듯 ㅋㅋㅋㅋ 우린 담에 만나요 ㅋㅋ

우측부터 여기저기 구경하다가 부스에는 두시경즈음에 들렸었었어요.
저도 어제 낯가림병 굉장했어요. 응원한다고 갔다가 민망해하는 거친 몸부림만 보여드리고 왔네요...
다음에 좀 더 차분한 자리를 가져보도록 해요 :)

오오오오.. 올리브콘에 갔다오셨군요.

뭐 요리 이런것도 있댔는데 못봤어요 ㅋㅋㅋ

살룬님~ 매력 터지는 포스팅 너무 좋아용~~ㅎㅎ

페어 이야길 썼는데 페어 작가님들 말고 제 매력이 터졌나요? ㅋㅋㅋㅋ

예~~ 👍 입니당^-^

역시 살룬 유난님의 포스팅은 사방팔방 주변에서 멤돌면서 얘기하는 듯한 느낌이 매력인가봐요 ... ㅋㅋ 매번 신남(?)의 느낌이 여기까지 전해지거든요 ㅋㅋ

술 먹고 써서 그런가봐요. ㅋㅋㅋㅋ 아침에 또 수정하였지요. ㅋㅋㅋㅋ

역시 알콜은... 글을 읽는 사람도 즐겁게 하나봐요 ㅋㅋ

핰.. 씨마님이 그렇게 잘 생기셨단 말입니까? 당장 쫓아가야겠군요.
유난님 공연도 스팀잇에 알려주세요 +_+
근데 치킨 먹으면서 봐도 됩니까?

디너쇼.. 냉면 드시면서 봐야죠 ㅋㅋ

이런... 불판을 가져가야겠네요 ㅋㅋㅋㅋ

올리브콘에 가셔서 음양오행의 이치를 깨닫고 오셨군요....

씨마님 얼굴 뵈면서 제 사리사욕을 채우고 왔지요. ㅋㅋ

기억에 남는 것

  • 씨마님은 잘 생겼다 (1등으로 기억에 남음...)
  • 미술관님은 여성작가의 작품만 구입했다 (......)
  • 현매는 이송이님이..(올리브유는 유난님이?)
  • 유난님 90%를 자랑하는 티켓파워!
  • 내 정보 중국에 바이 짜이찌엔!

유난님 이송이님 그린 것 똑같아요♡

씨마님이 꿈에 나올줄 알았는데 안나옴. ㅋㅋㅋㅋㅋㅋ

그럼 그냥 인사치레로 잘생겼다 한 거 아니예요?
속마음은 아니고...

ㅋㅋㅋㅋ 진짜 꿈에 나와도 나왔다 적으면 안될듯. ㅋㅋㅋㅋㅋㅋㅋ

헝. 언제까지 하는거죠? 저도 가보고싶었는데, 잊고 있었네요

주말까지 합니다요. ㅋㅋㅋ

좋은데 다녀오셨군요... 저도 핸드 메이드 좋아요.. 유니크 한거 좋아해서...

그리고 술 관련 내용을 자주 보는군요 ㅎㅎㅎ

ㅋㅋㅋㅋㅋㅋㅋㅋ 좋은 사람과 한잔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으면 제 글에서 술만 보인답니다. ㅋㅋㅋ 우리 하늘님 어린이날 대체 공휴일에 엄청 즐겁게 쉬어보아요. ㅋㅋ

처가에서 애들 데리고 오라고 하셔서...
애들은 할머니 할아버지에게 맡기고 잠시 휴식을... ㅎㅎ
살룬님은 연휴인데 좋은 계획이라도???

ㅋㅋㅋㅋ 없어요. 어디서 술이나 마시겠지요. ㅋㅋ

ㅋㅋ 역쉬 술....
어디 바람이라도 쐬러 다녀오세요...

ㅋㅋㅋㅋ 아 유난님의 즐거운 글을보니 괜히 슬쩍 갔다오고 싶군요 ㅎㅎ 쏭이님의 지속적인 이쁜 마음에 혹시 두분이..?(아 더적으면19금이군요..)신나는 5월 되세요~~^^/

더 적어보시죠 ㅋㅋㅋㅋ 저는 건드려도 우리 송이님 건드리면 제가 물어버릴껍니다. ㅋㅋㅋ

ㅋㅋㅋㅋㅋㅋ서로아껴주는 모습 너무보기 좋으다 모두들 행복하자~뭐 이런 말이랍니다 ㅋㅋㅋ(휴~~^^;;)

어 내가 이거 보팅을 언제 했지..-- 왜 기억이 없지..ㅋㅋㅋㅋ
하여간.. 저 의도적으로 산거 아닙니다.. 현실적으로 필요한 것만 산거!!!
씨마님은 제가 봐도 훈남...(언급 못하는 소요님...죄송합니다..)
밑에 초코님 그림이랑 송이님 그림만 봐도 애정의 차이를 알 수 있네요.ㅋ

기억에 없는 보팅이라니.. 저에 대한 애정이 식으셨군요.. 시무룩...

저도 큰그림만 사려다 보니 남자 작가들이었어요. ㅋㅋㅋ
미동님 얼굴도 그렸는데.. 올릴까요? ㅋㅋㅋㅋ

보팅하구 잠깐 딴거하구 와서 보팅언제했지 하구 있었네요 ㅡㅡ 술을 끊어야할듯 ㅋㅋㅋㅋ

술을 끊다니.. 저에 대한 애정이 식으셨군요.. 시무룩...

ㅋㅋㅋㅋㅋ 그냥 술마시구 보팅한 걸 까먹는 걸로.

ㅋㅋ저도 열심히 돈 마련해서 가야겠네요:)ㅋㅋㅋ

스달도 받으십니다. ^^

ㅎㅎㅎ그래서 스달도 열심히 모으고 있어요!!ㅋㅋㅋ

화이팅!!

일교차가 큰 날씨에요 감기조심하세요^^
오늘은 바람이 많이 부네요^^

감사합니다. ^^

혹시 집에 김부각 마술 보따리 있어요? 마구마구 나오는듯~~ 역시 예술하는 사람은 다방면에 소질이 있다더니 그림도 ~~~ 감사함이 잘 전해졌을것 같아요 ^^

아. 급하게 김부각 만든다고 튀기지 못하고 구워서만 갔어요. ㅋㅋㅋ 진짜. 올해 안에 다신 만들 일이 없길 ㅋㅋㅋㅋㅋ 힘들어요 ㅋㅋ

씨마님이 글케 잘생기셨어요? 윽~ 가야한다 가야한다 가야한다! ㅋㅋㅋㅋ

에빵님 어여 귀국하세요. ㅋㅋㅋㅋ 씨마님 뵈러가는 에빵님 보러 간다며 저도 한번 더 가게요. ㅋㅋㅋㅋ

대박사건!!

그림에 재주가 있으신듯...

아티스트 응원 하겠습니다. ^^

ㅋㅋㅋㅋ 그림에 재주가 전혀 없어요. ㅋㅋㅋㅋㅋ 사랑으로 한거죠 ㅋㅋㅋ

저 올리브유사진 술병으로 보인건 저 뿐인가요?
살룬님 이미지가 저한테는 ..

어쨌거나 공연 잘 되시고 공연얘기좀 더 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아... 공연은 예로 든거고. 당분간 공연할 계획은 없어요 ㅋㅋㅋ 저도 올리브유 말고 술을 줬으면 했네요 ㅋㅋㅋ

Hi LOVE YOUR POST MAN!!! LIKE MY POST TOO!!!!! HERE IS THE LINK: https://steemit.com/bots/@abusereports/last-minute-upvote-list-2018-05-02

오! 갔다오셨군요.
좋은 만남이였겠네요.

넵. 사실 모르는 사람 많아서 긴장을 많이 했습니다. ㅋㅋ

헐...씨마님...남자분이셨어요....? 그것도 잘...생긴...? 유난님과 저 박보검이며 정해인이며 겹치는것 같은데...궁금합니다...씨마님의 잘생긴 얼굴이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네. 모든 질문에 긍정의 답을 합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실물 사진이 필요합니다. 살룬님 말을 못 믿는 건 아니지만 왠지 꼭 실물을 뵈어야할 것 같아요. ㅎㅎㅎ
참, 쓰진 않았지만 누구 얘기하는지 아시죠? 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분의 아름다운 그림은 거울을 보고 나온 것인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마님 동안에 잘생겨서 저도 놀람.....
유부남이라는 사실에 두번 놀라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동안이라면 나이도 많다는 겁니까!!!! ㅋㅋㅋㅋ

34인가 35일거예요 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은 불공평 ㅋㅋㅋㅋㅋㅋㅋㅋ

부러워요....저도 가고 싶은데. 제 몫만큼 많이 만나드리고 선물 드리고 응원드리고 오신 것 같아 다행입니다.

제 등짝에 케이지콘 이름 달고 갈껄 그랬습니다. ^^ 또 있겠지요. 담에 시간 되시면 같이 가요.

유난님과 함께여서 든든하고 즐거웠습니다! 그리고 마지막 그림 정말 감동이에요 ㅋㅋㅋㅋㅋㅋㅋ 저랑 넘 비슷해서 저도 깜놀 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