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스팀엔진의 야망

in #kr3 years ago

안녕하세요 @twinbraid 님 저도 네드가 길가다 코가 깨지면 참 좋겠는데 말이죠 ㅎㅎ 사실상... 야망이 크기도 하지만, 정상적인 서비스를 위한... 투자라고 봐야 하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아마도 누구나 손쉽고 저렴하게 한다면, 유사한 사이트가 정말 많이 생겨버릴 것 입니다. 그러한 최소한의 턱을 만든게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ㅎㅎ

Sort:  

야망을 나쁜 뜻으로 쓴건 아닙니다. 도리어 반대죠. 야망 없는 코인은 대게
ICO 끝난 시점에서 시들시들해집니다. 돈이 수중에 들어왔으니까요

Coin Marketplace

STEEM 0.40
TRX 0.07
JST 0.054
BTC 42197.23
ETH 3214.94
BNB 476.48
SBD 4.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