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진성 스티머(?)가 되기 위한 적응기 에피소드 10가지[Feel通]

in #kr4 years ago

저는 맨처음 스팀잇 시작했을때 종종 댓글에 스파, 스파임대 이런걸 보고 어디 스파딸린 펜션에 갔다는건가 했었어요. ‘스파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구나...’ 참으로 무지했던 시절이죠. ㅋㅋ 저도 리스팀이 7일 뒤에는 안되는걸 몰랐네요! @feeltong님 글 통해 알게됐어요:)

Sort:  

푸하하하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심쓰님은 정말 저보다 한수위(?) 시라는 것을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도 느꼈습니다 ㅋㅋㅋㅋ
언젠가 우리 진짜 스파딸린 펜션에서 만나요! ㅋㅋ 재밌을 것 같아요 ㅋㅋㅋ
그나저나.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보면서 주말 힐링 좀 하셨습니까?! 시간이 정말 쏜살이예요.
심쓰님 ㅠㅅㅠ 일에 치이셔도 건강 꼭 챙기셔요..

Coin Marketplace

STEEM 0.38
TRX 0.07
JST 0.050
BTC 41519.88
ETH 3099.73
USDT 1.00
SBD 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