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욕저하로 며칠 스팀잇에 안 들어왔습니다.

in #kr4 years ago

한 금요일부터...?
매일 일정량의 보팅파워를 의무감처럼 사용하러
괜찮은 글을 찾아 피드를 훑어내리고,
더 많은 보상이 나오길 기대하면서
수시로 작성한 글의 리워드를 체크하다가
좀 지쳤던 모양입니다.

하드포크 19의 반동도 있을테고,
신규 유입자가 늘었던 것도 있을테고,
비트코인의 거품이 빠지면서
스팀/스팀달러의 가치가 하락한 것도 있겠지만
리워드액수 자체도 초반에 비해 편차가 커져서
작게 나올땐 $1도 채우기 힘드네요.

별 생각없이 주말을 보내다가
일요일 저녁에서야 문득
'아 보팅파워 100% 돼있겠다'
그 생각이 들더군요.


<아차!>

주말동안엔 날씨도 끔찍해서
버티는것만으로도 힘들긴 했지만,
스팀잇 자체에 대해서도
내 유인이 지속적으로 떨어졌구나 싶어서
다시 돌아보게 됩니다.

멍청아! 이러면 일주일 뒤에 맞을 리워드 공백기에 100% 후회한다고!!

일단 생존신고부터 하고,
주말동안 감상한 연극/영화 관람후기로
조만간 찾아뵙겠습니다 ㅇㅅㅇ//

Sort:  

공백기 줄일겸 다시 빡세게 시작하시죠 !

돌아오신기념으로 작게나마 풀보팅하고갑니다^^

쉬엄쉬엄하는게 건강에 좋은 거라고 생각해요. 복귀를 환영합니다. 파이팅입니다. 팔로우및보팅할게요

어서 컴백해서 함께해요~~~ > _<

어서 어서 오셔서 재미난 이야기 들려주세요~^^

그래도 보팅 파워가 채워지는걸 보면 나름 뿌듯합니다.
(저는 보팅금액이 얼마 안되지만. ㅋㅋㅋ)

휴식이 필요할때도 있으니 잘쉬시다 돌아오시면 되죠^^
그리고 보팅파워 100% 기념으로 돌아오실 이유가 생겼군요.ㅎㅎ

다들 반갑게 맞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여러가지 이야기들 계속해서 풀어놓을 수 있도록
페이스 지켜가면서 노력할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