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6] 𝕊𝕦𝕗𝕛𝕒𝕟 𝕊𝕥𝕖𝕧𝕖𝕟𝕤 - 𝔽𝕠𝕦𝕣𝕥𝕙 𝕆𝕗 𝕁𝕦𝕝𝕪

in #kr10 months ago (edited)

안녕하세요, 새로운 장소에서 인사드리는
유쓰미 @y-o-u-t-h-m-e 입니다. ^^

작년 가을에도 몇 개월동안 공사를 했어서 그런지
이제는 익숙한 느낌도 조금 드는 장소, 제주도.

도착하자마자 글을 올리고 싶었지만,
새로운 환경에 적응을 먼저 하느라
짬을 내지 못했었네요.

설렘과 기대가 듬뿍인 상태로 있었는데,
어제 오늘 슬픈 소식들이 들려오네요.

비록 아는 사람들은 아니지만,
마라도 부근에서 전복된 어선,
사고로 인해 고인이 되신 분들..

그리고
개인적으로 케이팝은 듣지 않지만,
관심의 여부를 떠나 소식이 자주 들리고,
설리와 더불어 인지도가 높았던 가수인
구하라의 사망(자살 추정) 소식까지..

죽음의 이유나 원인은 각기 다르지만,
고인을 향해 느껴지는 측은지심은
비단 저만 느끼는 감정이 아니겠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오늘 올려드리는 곡은,
떠난 이들을 추모하며 들을 수 있는 곡입니다.

긴 설명 대신 바로 곡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Album : Carrie & Lowell (2015)

Sufjan Stevens는 누구?

...

The evil, it spread like a fever ahead
It was night when you died, my firefly
What could I have said to raise you from the dead?
Oh, could I be the sky on the Fourth of July?

Well, you do enough talk
My little hawk, why do you cry?
Tell me, what did you learn from the Tillamook burn?
Or the Fourth of July?
We’re all gonna die

Sitting at the bed with the halo at your head
Was it all a disguise, like Junior High?
Where everything was fiction, future, and prediction
Now, where am I? My fading supply

Did you get enough love, my little dove?
Why do you cry?
And I’m sorry I left, but it was for the best
Though it never felt right
My little Versailles

The hospital asked should the body be cast
Before I say goodbye, my star in the sky
Such a funny thought to wrap you up in cloth
Do you find it all right, my dragonfly?

Shall we look at the moon, my little loon?
Why do you cry?
Make the most of your life, while it is rife
While it is light

Well, you do enough talk
My little hawk, why do you cry?
Tell me, what did you learn from the Tillamook burn?
Or the Fourth of July?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We're all gonna die

(가사 출처 : https://genius.com/Sufjan-stevens-fourth-of-july-lyrics)

...




따뜻함, 차가움, 아쉬움, 그리움..
여러가지 감정이 느껴지는 수프얀의 노래입니다.

2012년 암으로 별세한 수프얀의 어머니를 기리며 쓴 곡입니다.
가상의 대화를 통해 전해지는 수프얀에 대한 어머니의 애정..
비록 현실에서 어머니에게 많은 사랑을 받지는 못했지만,
노래의 시적인 가사를 통해 전달하는 수프얀의 메시지는
죽음.. 그 죽음을 초월한 어떤 감정에 대한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슬프지만 아름답고..
어두운듯 몽환적인..
마음에 울림을 주는 곡입니다.



간략한 아티스트 소개 (출처 : https://en.wikipedia.org/wiki/Sufjan_Stevens)

Sufjan Stevens (/ˈsuːfjɑːn/ SOOF-yahn; born July 1, 1975) is an American singer-songwriter and multi-instrumentalist. His debut album A Sun Came was released in 1999 on the Asthmatic Kitty label, which he cofounded with his stepfather. He received wide recognition for his 2005 album Illinois, which hit number one on the Billboard Top Heatseekers chart, and for the single "Chicago" from that album. He received an Academy Award nomination for Best Original Song and a Grammy Award nomination for Best Song Written for Visual Media for "Mystery of Love" from the movie Call Me by Your Name.

Stevens has released albums of varying styles, from the electronica of Enjoy Your Rabbit and the lo-fi folk of Seven Swans to the symphonic instrumentation of Illinois and Christmas-themed Songs for Christmas. Stevens makes use of a variety of instruments, often playing many of them himself on the same recording, and writes music in various time signatures. Although his songs periodically feature Christian themes, he has repeatedly stated an intent to separate his beliefs from his music.

(자세한 정보는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우리나라에서는 잘 알려지지 않은 편이지만,
1999년의 첫 정규앨범을 시작으로
2015년에 발매한 Carrie & Lowell (2015) 까지,
무려 7장의 정규앨범을 발매한 뮤지션입니다.

인디-포크, 바로크 팝, 인디-록 등의 장르로 곡을 쓰며,
반조, 기타, 드럼, 피아노 등 다양한 악기를 다루는
멀티 인스트루멘털 연주자이며, 싱어송라이터 입니다.

데미안 라이스와 더불어
'다소 우울하지만 따뜻함이 느껴지는' 음악을 하는
대표적인 아티스트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

오늘의 추천곡이 마음에 드셨다면,
다음 곡들도 들어보세요.


Sufjan Stevens - Casimir Pulaski Day

차분하고.. 다소 슬픈 내용의 노래이지만, 따뜻함이 느껴지는 곡.



Sufjan Stevens - Flint (For The Unemployed And Underpaid)

2003년에 이런 아름다운 곡이 나왔었군요. 세월을 타지 않는 수프얀의 감성.. 곡 자체는 지독하게 우울하지만, 듣고있다 보면 그 우울함이 치유되는 느낌이 드는 곡입니다. (포티셰드의 우울함과는 결이 다른..)



Sufjan Stevens - Lonely Man of Winter (Doveman Mix feat. Melissa Mary Ahern) [Official Audio]

이 곡은 원곡보다 리믹스 버전이 더 좋은 것 같습니다. 날씨가 추운 겨울에 따뜻한 음료를 마시면서 감상하면 좋을 것 같은 곡입니다. ^^


우울함을 따뜻한 감성으로 감싸주는 뮤지션,
Sufjan Stevens 였습니다.

그럼 즐감하시고,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y-o-u-t-h-m-e 드림.

  • 진솔한 감상평을 남겨주시는 분께는 추첨을 통해 소정의 업보트와 YBT 토큰을 드립니다. ^^
Sort:  

Hi @y-o-u-t-h-m-e!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4.255 which ranks you at #2995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not changed in the last three days.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01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71.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Some people are already following you, keep going!
  • You have already convinced some users to vote for your post, keep trying!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유쓰미님 잘 계시죠?ㅎㅎ 다운보팅때문에 ziq 계정으로 토큰 다 옮겼습니다. 확인부탁드릴께요.

Coin Marketplace

STEEM 0.17
TRX 0.03
JST 0.043
BTC 10978.17
ETH 381.78
USDT 1.00
SBD 0.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