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아닌척]백일

in #kr2 years ago

아들을 얼마나 사랑하는지 느낄수 있네요^^)

나중에 아기가 걸음마 시작하고 처음으로 집밖에 스스로 한발짝 걸을때는 눈물이 핑 돌아요. ㅠ.ㅠ) 돌때는 이만큼 키운게 뿌듯해지기도 하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