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팀록 | #2 희망은 언제나 좋은 거니까

in #sct2 years ago (edited)

스팀록.jpg



이전 이야기

동생이 보내준 주소로 찾아 들어가자 뜻 모를 영어들이 나를 반겼다. 다행히 구글에 ‘스팀잇’을 검색해보니 한글로 된 글들이 꽤 나오기 시작했다. 가입은 어떻게 하는지, 글은 어떻게 쓰는지, 보상은 어떤 식으로 교환하는지 등 새로운 유저를 위해 정리된 글들은 내게 많은 도움을 주었다.

스팀잇에 대해서는 내가 오해하고 있는 부분이 적잖았다. 스팀잇에 대해 처음 설명을 들었을 땐 막연히 브런치나 티스토리 같은 블로그 형태의 플랫폼을 생각했다. 그러나 시간을 두고 살펴본 스팀잇은 블로그라기보다는 SNS에 가까웠는데 개인적으로는 익숙한 블로그를 더 선호했다.

SNS는 아무래도 블로그에 비해 글의 다양성과 퀄리티보다는 사람과 사람 간의 소통을 더 중요시한다. 이는 SNS의 목적이기도 했고, 내가 어려워하는 부분이기도 했다. 트위터의 기억 때문인지 시작도 하기 전에 자신감이 뚝 떨어졌다.

나는 바로 가입하기보다는 조금 여유를 두고 상황을 지켜보기로 했다. 자심감은 둘째 치고, 글을 읽다 보니 알아야 할 게 한둘이 아니었다.
우선 마크다운을 익혀야 했다. 설명에 의하면 마크다운은 사람들이 읽기 쉽고 쓰기 편하게 만들어진 언어라고 한다. 물론 이는 어디까지나 개발자의 생각이고, 매번 한글만 쓰는 나로서는 편하려야 편할 수가 없었다. 익숙하지 않은 것은 언제나 불편할 뿐이다.

물론 마크다운을 모른다고 해서 글을 쓸 수 없는 건 아니었다. 다만, 줄 바꿈도 마음대로 못하고, 정렬도 되지 않으며 띄어쓰기도 한 칸 이상은 할 수 없다. 지금은 불편한 줄 모르고 쓰고 있지만 당시에는 왜 이런 거지 같은 걸로 글을 쓰게끔 만들어 놓았는지 도통 이해할 수 없었다(사실 지금도 이해는 잘 안 간다).

다행히 마크다운은 쉬운 언어였다. 거기에 나는 대학 때 HTML과 C언어를 배운 적이 있었다. 훌륭한 수준은 아니었지만 간단한 소스 정도는 보고 이해할 정도는 됐는데, 마크다운 문법은 HTML과 유사했다. 오히려 HTML보다 간단했고, 덕분에 마크다운을 이해하는 데는 그리 긴 시간을 필요로 하지 않았다. 옛 말에 배우면 다 어딘가 쓸모가 있다고 하더니 대학 때 잠깐 배운 걸 이렇게 요긴하게 써먹을 줄은 몰랐다.

스팀잇에는 요리, 리뷰, 맛집 소개, 일상 등 다양한 글이 있었다. 개중에는 미래를 예측하며 스팀잇의 장점을 논하는 글도 있었는데, 대게 이런 글에는 황금빛 미래에 대한 희망이 가득 차 있었다. 아무것도 모른 체 이런 글을 읽고 있자면 나도 모르게 동화되어 스팀잇을 알게 된 것이 꼭 숨겨진 보물지도를 발견한 것만 같았다.

물론 미래는 누구도 알 수 없기에 희망은 언제나 절망이 될 수도 있다. 그러나 나 또한 누구 못지않게 지금보다 나은 삶을 원했다. 허황될지라도 그들의 희망을 믿고 싶었다. 희망은 언제나 좋은 거니까.

아무튼, 마크다운을 익히며 필요한 정보를 얻고 나니 어느새 일주일이 훌쩍 지나있었고, 나는 그제야 스팀잇에 아이디를 새겨 넣었다.


스팀록 | #2 희망은 언제나 좋은 거니까
written by @chocolate1st



| 이전 기록들 |

#1 결국 나는 그의 말을 믿지 않았다.


마나마인.gif

Sort:  

숨겨진 보물지도를 발견한 것만 같았다.

그쵸! 희망은 언제나 좋은겁니다!! 진짜 보물처럼 반짝반짝 빛날 그날이 분명 올겁니다!!

그날에 제가 살아 생전에 와야할텐데요. ㅠ

재밌게 잘보고있습니다 스팀록!!! 3회도 빨리 고고싱!!!

감사합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

Congratulations @chocolate1st!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published more than 200 posts. Your next target is to reach 250 posts.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The Steem community has lost an epic member! Farewell @woflhart!
SteemitBoard - Witness Update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Hi @chocolate1st!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242 which ranks you at #8082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26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8108).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82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148.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jcar토큰 보팅합니다.

ㅋㅋㅋ 끄덕끄덕이며 읽었습니다. 저도 같은 느낌을 많이 받았어요. 마크다운...;; ㅋㅋㅋㅋ 채굴이란 메리트로 불편한걸 익혀나가는 중인거 같습니다. ㅋㅋ

정말 채굴이 아니면 절대로 할 일이 없을 정도로 스팀을 불편 한 것 투성이죠. ㅎㅎ

이런 배경이 있었다니
동생분(?)덕분에 초코님의 글을 읽을수가 있게됐네요:-D
저도 처음 들어왔을때 마크다운이 어려웠었는데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