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in #zzan2 years ago

태풍

태풍 지나갔다.
상처는 있어도 지나갔다.

태풍보다 못한 고요,

언제 떠나려나
치료하면 되는 상처는
차라리 희망이다.